서울 하나고 국어과 교사이자 EBS 언어영역 수능강사인 장희민(38)씨는 지난 3월 11일 공개된 강의 도중 “자기가 군대 갔다 왔다고 뭐 해달라고 떼쓰잖아요. 그것을 알아야죠 군대 가서 뭐 배우고 와요? 죽이는 것 배워오죠. 여자들이 그렇게 힘들게 낳아 놓으면 걔넨 죽이는 거 배워 오잖아요, 뭘 잘했다는 것이죠 도대체가. 뭘 지키겠다는 것이죠, 죽이는 것 배워오면서”"처음부터 그거 안 배웠으면 세상은 평화로워요"

1) 군대는 사람을 죽이는 것을 배우는 곳이다.
군대에서 사람을 죽이는 법을 배우는 것은 사실이다. 단순히 죽이는 법을 배우는 것이 아니고, 효율적으로 죽이는 법을 배우게 되는 곳이 군대이다. 병사급은 현장에서 효율적으로 적을 죽이는 법을 배우고, 장교급 이상은 어떻게하면 적을 효율적으로 죽이기 위한 전략-전술을 연마한다.

이에 대해서 국방부는 “군대는 살인자를 양성하는 집단이 아니며 궁극적 존재 목적은 외부의 위협으로부터 내가 사랑하는 사람을 지키기 위함임을 분명히 인식해야 한다"라고 발표하였지만 이것은 어디까지나 포장일뿐이다. 군대의 본질적인 목표이자 현실적인 목표는 효율적으로 적을 죽이는 것이다.


2) 군대가 없어도 세상은 평화롭지 않다.
역사적을 대충 살펴보아도 수 많은 예가 나오듯이 세상은 결코 평화롭지 않다. 인간이라는 동물의 개인이나 집단 모두가 어떠한 이익을 위하여 다른 개인이나 다른 집단과 싸운다. 그렇기에 어떠한 집단도 상대방의 이익을 빼앗거나 자신의 이익을 지키기 위하여 무력이 필요하다. (웃긴건 한국의 역사에서 군대가 "외부의 위협으로부터 내가 사랑하는 사람을 지키지 않고" 오히려 내가 사랑하는 사람들에게 총을 들이미는 어이없는 현실이 있다. 예: 쿠데타, 광주민주화사태 등등. )

물론 인간은 스스로의 이상을 가지고 미래의 평화를 노래할 수 있다. 그러나 미래의 평화를 노래하더라도 자신의 눈 앞에 있는 현실을 무시하는 것은 망상을 노래하고 있을 뿐이다. 그렇기에 군대가 없으면 세상이 평화로웠을 것이라는 말은 망상이라고까지 이야기할 수 있다.


3) 군대에서 배울 거 없는건 맞다.
반농담으로 군대 갔다 온 남자들의 최악의 꿈은 "군대 다시 들어가는 꿈"이라는 것이 말해주듯이 군대의 경험이 자신에게 도움이 되었고 배운 것이 많다고 하는 사람들은 거의 없다. 스스로가 문제가 있다고 생각하면서도 그것을 변화시킬 생각을 하지 않는 것은 무슨 놈의 억하심정이란 말인가?

군대에 20대의 젊은 인력을 넣는 것은 개인이나 집단 모두에 도움이 안된다. 그러나 군대의 현실적인 필요성을 부정할 수도 없다. 그래서 현재 한국의 군대제도는 점차 의무제에서 모병제로 변하고 있는 것이다. 


장희민씨의 발언 내용은 전체적으로 보아서 분명히 문제가 있다.
그러나 그것에 감정적으로 발끈하는 사람들도 장희민씨과 그리 달라 보이지 않는다.


  1. Favicon of http://blog.naver.com/flacamo192 BlogIcon flacamo192 2010.07.27 17:30

    위험한 떡밥을 접시에 올리셨군요. -_-;

    사실 장희민씨의 발언이 문제가 되는 진짜 이유는
    1. 시간과 장소의 부적절성 (술자리에서 폐쇄적인 청중에게 조용히 할 법한 수위의 발언)
    2. 그릇된 성평등관념 (남자는 비표준, 여자는 표준이라는 식)
    이 두 가지죠. 즉 애초에 남자들을 싸잡아 폄하하는 발언이었기 때문에 문제란 겁니다.

    전원책 변호사가 100분토론에서 이미 군대에서 살인기술 배운다고 언급한 바 있습니다.
    그 당시 군필자들은 그 발언을 문제삼긴커녕 오히려 전 변호사에게 열광했죠.
    (물론 살인기술 배운다는 의견 자체에 대한 열광이 아니라 군필자 처우개선에 대한 열광이었지만요.)

    장희민씨가 전교조 소속이라 그렇네 어떻네 그 딴 궤변은 접어두고,
    일단 장희민씨 개인의 평소 가치관에 문제가 있다고 볼 수 있는 발언이었고,
    발언을 한 시간과 장소가 부적절했으며, 적절한 우회적 표현을 쓰지도 않았죠.
    고등학교 교사 정도 되면, 그것도 EBS 강사씩이나 되면 자기 발언이 어떤 파장을 미칠지
    세번 고민하는 게 어려운 일은 아닐 텐데... 유감입니다.


    ps. 물론 장희민씨 신상정보를 유출시켜서 피해를 입히려는 일부 누리꾼들은 별도로 혼나야 합니다.

    • Favicon of https://www.ddokbaro.com BlogIcon 바로바로 2010.07.27 18:50 신고

      그래서 아예 발행은 안하고 공개만 했습니다. 그럼 제 블로그에 직접 오시는 분들 위주로만 볼 수 있지요. 물론 그래도 인터넷의 공간 특성상 완전하지는 않습니다;;;

      저도 장민희씨의 발언에는 문제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다만 몇몇 눈쌀을 찌푸리게 하는 발언들에 대해서 몇가지 잡담을 해본 것입니다. 말씀하신대로 과거 전원책 변호사가 살인 기술 배운다고 했을 때에는 오히려 환호를 했으면 했으면서, 장희민씨의 발언 살인기술을 배운다는 발언에서는 온갖 부정을 하는 모습이 어이가 없었답니다. 특히 국방부라고 하면 너무 자극적이려나요;;;

  2. ㅎㅎㅎㅎ 2010.07.27 22:06

    남자가 사라지면 평화가 오는게 아니라 여자가 총을 들겠죠. ㅡ_ㅡ

    체첸여성들이 모스크바에 테러를 왜 하게 됬는지를 생각했다면 저런 어처구니없는 생각은 안할텐데 말입니다.

    • Favicon of https://www.ddokbaro.com BlogIcon 바로바로 2010.07.28 14:48 신고

      실제로 남자가 사라지면 여자가 총을 들기 전에 100년 내로 인류멸망 아닌가요? 후세를 생산할 수 없으;;;;;

  3. Ticket 2010.07.28 12:56

    쥔장님!!! 이제 쥔장님글을 가을부터는 자주 못 볼 수 있겠군요~~
    나중에 이 글의 2탄을 꼭 올려주실거라 믿습니다.

    • Favicon of https://www.ddokbaro.com BlogIcon 바로바로 2010.07.28 14:52 신고

      글쎄요..그 문제??!로 고민중입니다. 아마 한달 내로는 관련 내용을 정리해서 올리고 방문자분들의 의견을 듣게 될지도 모르겠습니다...주위 분들이 두 파로 나누어졌군요-_-;;;

  4. 조선사람 2010.10.12 05:40

    ㅎㅎㅎㅎ..장민화씨발언 보고 생각난건데 누가 죽이고싶어서 죽이냐고 묻고싶네요.그럴꺼면 자기가 대신죽여주든가 ㅋㅋㅋㅋㅋ~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