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경대학교 블로그 : pkupaper.net

4. 김바로
http://www.ddokbaro.com/
* 주제 : 중국의 정치, 경제, 문화, 유학정보를 공유하는 북경대학교 한국유학생회 팀블로그 운영
* 기획배경 :
1)중국에 관심을 가지고 있는 모든 한국인들에게 중국에 관한 최신 이슈를 보다 심층적으로 접할 수 있는 매체를 제공하며 ‘중국’과 관련된 사회, 정치, 경제, 문화 주체들을 하나로 묶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2)시작은 북경대학교에서 시작하지만 향후 외연을 넓혀 청화대학교, 인민대학교 등 북경 주재 대학들과 상해복단대학교, 홍콩과학기술대학교 등 중국 전역 한국유학생들이 중국 관련 이슈와 관련해 소통할 수 있는 장을 만든다.
3)궁극적으로는 주중 한국유학생들에 의한 블로그에서 중국 학생들도 참여하여 상호간 소통을 통해 한중 교류와 우호에 이바지 할 수 있는 블로그를 만들어 갈 수 있도록 한다.

한국블로그산업협회(KBBA) 공식블로그에서

이번 행사는 블로그 컨텐츠 활성화라는 기획의도다. 다시 말해서 그 동안 돈이 없어서 하기 힘들었던 일들을 도와주는 행사이다. 개인적으로 본인의 기획 자체가 실현이 나름 힘들고, 자신의 블로그가 아닌 새로운 블로그를 만드는 것이기에 기대반 걱정반으로 기획서를 밀어넣었다. 감사하게도 뽑히게 되었다.

기획서에서 이야기 하지 못한 자잘한 이야기를 살짝 풀어보자.
1) 컨텐츠 활성화의 진정한 의미는 새로운 블로그 유입이 아닐까?
본인 역시 오래동안 블로그를 운영해오는 입장이다. 중국관련으로 꼴에 괜찮은 내용을 올린다고 생각하기는 한다. 하지만 본인의 취향은 중국의 정치,사회,문화 그리고 IT에 집중되어있다. 중국연예쪽이라던지 중국스포츠같은 분야는 그리 관심이 없는 것이 사실이다.

블로그의 특성상 본인이 흥미가 없는 내용을 올릴 가능성은 매우 적다. 그런데 본인의 취향과는 다르게 중국연예나 중국스포츠쪽에 취미가 있는 사람은 어떠한가? 그리고 그런 사람들이 블로그쪽으로 유입이 된다면 어떠할 것인가?

그래서...하다 못해서 이 행사의 모집글에 있는 "중국의 인터넷기업이나 블로거들을 취재하여 한국과 중국의 블로그 문화를 비교, 연구한 보고서를 작성하여 블로그에 공개한다거나"도 할 생각이 있고, 정말 하고 싶은 주제이지만 포기했다. 한 사람이 두가지 기획서를 낼 수 있다고 하지만 포기했다. 본인처럼 썩은 블로거 하나보다는 블로그계에는 신선한 피들이 필요하다고 생각했기 때문이다.


2) 대학교 교지의 컨텐츠
대부분의 대학교 교지는 대학생들이 주축이 되어서 사실상 무료 봉사를 하고 있다. 물론 교지의 내용 중에서는 조금 수준이 떨어지는 것이 없는 것은 아니지만 일정한 수준 이상의 내용도 분명히 상당수가 존재한다. 그런데 대부분의 대학교 교지는 몇 천부만 발행이 된다. 단지 그 학교 학생들만이 알고 있다. 이거 왠지 무지막지 아깝지 않은가?

본인 북경대학교에서 오래동안 굴렀고, 한국학생회와 인연이 좀 있다는 것을 이용해서, 북경대학교 한국학생회의 교지를 온라인으로 이식하고 싶었다. 그 동안 몇 천명만이 보던 교지를 수만...수백만이 보는 교지로 탈바꿈하자는 것이다. 그렇다면 일반 독자들은 인터넷에서 보다 풍부한 컨텐츠를 얻게 된다.

그리고 학생회측에서는 그 동안 인쇄비로 나가는 돈을 줄일 수 있고, 그 뿐만이 아니라 배너광고 유치등의 방법을 통해서 학생회들의 고질적인 문제인 자금난을 조금은 줄일 수 있고, 무엇보다 학교의 이미지를 올릴 수 있는 방법이 될 수 있다.(물론 블로그에다가 찌질거리면 오히려 학교 이미지가 떨어질 수 있겠지만...설마 그런 사람들이 있으려나...)

물론 혹자는 내 대학교 교지도 보기 싫은데 남의 학교 교지를 보라고? 라는 반문을 하신다. 개인적으로 그동안 교지의 편집방향의 문제인듯 하다. 다시 말해서 교지의 특수성을 교내 소식으로 잡았고, 매일이나 매주 발행되는 것이 아니기에 시류성 기사에 대한 부분이 분명히 부족했다. 하지만 블로그로 이식이 된다면, 특수성을 다시 생각하여서 "우리 XX 학교이기에 할 수 있는 남들과는 다른 내용"이 나올 것이라 생각한다. 시류성 기사야 당연하고...

북경대학교의 경우, 많은 한국분들이 이름만 들어보았지만 북경대에 대해서 제대로 알고 있지 못한 것이 사실이다. 그리고 더욱 더 많은 사람들이 중국에 관심을 가지고 있지만, 정작 제대로 된 정보를 소개하는 곳은 매우 한정되어있다는 고민들 속에서 조금은 쉽게 북경대만의 특수성을 찾을 수 있을 것이다.


3) 그나저나 이건 노동착취형이긴 하다.
다음주부터 매일 하루의 3개씩의 내용을 올리게 된다. 그리고 몇몇 내용은 그리 어려운 내용이 아니지만...사실 대부분의 내용들이 인터뷰나 현장취재를 배경으로 하고 있다. 일반적인 블로거들이 일주일에 한번 하기 힘든 그런 내용들이다.

중국 정치, 경제, 문화, 생활, 요리, 여행, 음악, 영화, 드라마, 외교, 스포츠, IT에 대한 내용들이 하루에 3편씩 올라간다. 그것이 최소 한장반분량이 되는 빠방한 기사들이 말이다. 그 뿐만이 아니라 북경대나 기타 다른 중국인들을 대상으로한 현장 인터뷰까지.......음.....역시 노동착취인데...아무리 여러사람이 이것을 한다고 해도 -_

물론 학생회라는 거대한 단체를 배경으로 전체 학생들을 대상으로 글을 계속 수급받는다는 이유도 있지만, 사실상 거의 없는 원고료를 생각하면.....사실상의 노동착취인 것이다. 하지만...대학생들때에는 그런 돈보다 경험 자체를 크게 생각하리라 믿고! 본인도 그렇게 살았다고 생각하기에...얼렁뚱땅 넘어가 본다.


4) 무엇보다 이것으로 본인의 지난 과오를 씻고 싶다-_
본인 본과때 학생회 웹팀을 맡아서 이것저것 하다가.....개인 사정으로 잠수를 타게 되었다. 당시 본인이 죽었다는 소문까지 있을정도로 장난이 아니었다고 한다. 어찌되었든 책임감 없이 삽질한 것은 사실이기에...그 과오를 이번 방법으로 리셋?!;;; 하고싶은 것이랄까??;;; (될리가 없잖아!!)


5) 티스토리로 결정한 이유.
위치에 대해서는 혼자서 독단적으로 정했다. 독립계정으로 갈까? 포털계열로 갈까? 심히 고민했었다. 하지만 3개월 내에 하루 기본 3000명이 방문하는 블로그가 될 것이고, 트래픽 폭격이 심심하면 올 것이라고 믿기에! 유지 불가능한 독립계정은 일단 패스했다.

남은 것은 네이버, 다음, 이글루스, 티스토리, 텍스트큐브닷컴등일 것이다. 그런데 정보의 보관성과 유동성을 중요시하는 본인으로서는 결국 네이버와 다음, 이글루스는 자연스럽게 제외되게 된다. 이쪽에서도 정보의 호환성을 말하지만...솔직히 조금 힘든 것이 사실이다. 그리고 텍스트큐브닷컴은 아직 베타중이기에 초보자들에게는....

결국 남은 것은 티스토리이다. 그런데 티스토리에는 결정적인 약점이 있다. 지금 현재 중국에서 티스토리의 접속은 불가능하다. 그리고 만드려는 블로그는 중국관련 블로그이다. 물론 북경대학교 한국학생회의 글들은 중국에 대해서 알고 싶어하는 사람들을 위한 목적이니, 일차적으로 중국에 거주하지 않는 사람들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그런 의미에서 큰 문제는 없으나...솔직히 아쉬운 것이 사실이다.


다음주부터 중국을 제대로 알려드리겠습니다!!!
기대해 주십시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krlai.com BlogIcon 시앙라이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하드립니다~^^ 멋져요

    2008.10.23 16:09
  2. Favicon of http://thering.co.kr BlogIcon 더링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하드립니다.^^
    멋진 컨텐츠 기대하겠습니다!

    2008.10.23 17:22
  3. Favicon of http://www.kimchi39.com BlogIcon 김치군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하드립니다.

    멋진 컨텐츠가 기대되네요^^..

    2008.10.23 21:29
  4. cdhage  수정/삭제  댓글쓰기

    화이팅

    2008.10.23 21:35
  5. 시골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기대하겠습니다.

    2008.10.23 23:24
  6. 북경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국에 블로그 이름을 내건 단체가 있나 보네요. 전, 지금 북경에 살고 있습니다.
    오늘 이 블로그에는 첫 방문이고, 이 글은 다른 도시에서 쓰고 있습니다.

    블로그 글 내용을 보니 북경에 살고 있나 봅니다.
    중국을 한국인에게 널리 알리면서 이슈화되는 주제로 상호 소통하고자 새로운 블로그를 만드신다고 하는데, 중국에서 접근도 못하는 티스토리를 이용한다는 자체가 이해하기 힘듭니다. 나처럼 중국에 가정을 가지고 있는 한국인은 애당초 이 블로그에 올라올 글을 읽을 기회를 박탈 당하는 기분입니다.

    블로그로 한국과 중국, 상호 소통을 한다고 게획 한다면 중국에서 먹히지도 않는 절름발이 티스토리 붙잡고 소통을 외치지 마시고 다른 블로그 툴을 찾아 보시길 바랍니다.

    트릭을 사용해서 티스토리에 접속하는 방법을 중국에 사는 일반 한국인들은 모른답니다.

    2008.10.24 15:20
    • Favicon of https://www.ddokbaro.com BlogIcon 바로바로  수정/삭제

      으음..그 점 저도 죄송스럽게 생각합니다. 하지만 다른 곳으로 갈 수 없는 것도 현실입니다. 저도 님이 말하시는 몇몇 방법을 통해서 티스토리에 접속하는 것을 아는 사람이 상당히 적다는 것도 알고 있습니다.

      하지만...음....티스토리가 닫힌지 이제 2달이 되어갈 뿐이고(이것도 문제지만) 현재 티스토리 쪽에서도 해결책을 강구하고 있으니 큰 문제는 없으리라 판단됩니다. (해당 일이 벌어지자 마자 티스토리쪽에 이야기를 했고, 그쪽에서 어떤 해결책을 강구하고 있는지 대충 아는 입장에서 드리는 말씀입니다.)

      그리고 한국인들에게 알리는 것이 일차목적이기에, 이미 중국에 와 계서서 어느 정도 중국을 아는 분들보다는 한국쪽이 일차목표이기 때문이기에 당분간은 그리 크게 중요하지는 않으리라 생각합니다. 그리고 별 문제가 없다면 아무리 늦어도 연말전에는 티스토리도 풀리게 될 것이고, 그렇게 되면 새로 시작하는 블로그가 아니라, 일정정도 탄탄한 기반을 가진 블로그로서 중국쪽 한국분들에게 소개할 수도 있을 것입니다.


      무엇보다...다른 블로그툴이라고 하셨는데....어떤 블로그툴을 골라야 할까요? 일단 설치형은 제외되고, 가입형에서 자신의 데이타를 스스로 보존하고 이동할 수 있는 것은 티스토리와 텍스트큐브닷컴뿐인데(자신의 데이타 보존과 이동이 왜 중요한지는 아시리라 생각합니다.), 텍스트큐브닷컴은 현재 베타과정이고, 팀블로그로 만들기가 매우 어려운 상황이시라는 것도 아시리라 생각합니다.

      네이버나 다음 혹은 다른 서비스의 블로그툴은 데이타부분이 아무리 생각해도 문제가 있다고 판단됩니다.

      2008.10.24 15:33 신고
  7. Favicon of http://crebiz.tistory.com BlogIcon 오백이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하드립니다^ㅡ^!!
    그리고 기대하고 있겠습니다^ㅡ^!!
    편안한 밤 되세요~!!

    2008.10.25 02:07

BLOG main image
바로바로의 중얼중얼
인문학과 IT의 융합을 추구하는 디지털 인문학을 공부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중국을 비롯한 다양한 취미생활을 통하여 박학을 추구하는 잡학입니다. 개인적인 문의는 제 메일(ddokbaro@g메일.com)로 해주시기 바랍니다.
by 바로바로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3623)
디지털인문학 (259)
30살의 병사생활 (5)
중얼중얼 (435)
한국이야기 (140)
중국이야기 (1351)
중국유학 (282)
중국만화 (487)
역사-歷史 (202)
번역 프로젝트 (70)
취미생활 (224)
로바로바 (8)
Language (40)
中文 (100)
일본이야기 (17)
TNM Media textcube get rss DNS Powered by DNSEver.com
바로바로'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