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의 공무원 시험은 몇 천대 일의 무시무시한 경쟁률을 보일 정도로 열기를 띄고 있다. 어떤 기자가 이번에 공무원 시험을 본 학생에게 소감을 물었더니 그 학생은 담담하게 이렇게 대답했다.

"차라리 왕조시대가 좋았어요. 그 때는 아래쪽을 짤라내기만 하면 공무원이 될 수 있었는데 말이죠"

公务员考试异常火爆,千人争一位。记者采访了一个刚从考场出来的考生,哥们淡定地说:“还是古代好混,把下面一割,就成公务员了!”

  1. ㅎㅎㅎㅎ 2010.12.10 10:40

    우리도 매일반이라... 쩝

  2. Favicon of http://cosmopolitan815.tistory.com/ BlogIcon cosmopolitan815 2010.12.10 13:49

    저 친구가 뭘 잘 모르는군요..

    내시 생존률이 30%가 넘지 않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대게 어릴때 짜르는데..

    당시에는 마취고 뭐고 아무것도 없는 시절이라..

    시덥지도 않은 마취탕 하나 달여 마시고 그대로 횟칼 휘두르는겁니다..

    결론..2/3는 그대로 죽는다는 말이죠..

    • Favicon of http://snowall.tistory.com BlogIcon snowall 2010.12.10 18:54

      합격률 30%정도면 수천대 1의 경쟁률보다는 훨씬 낮은거죠.
      목숨을 걸어야 하는건 부담스럽지만 -_-

    • Favicon of https://www.ddokbaro.com BlogIcon 바로바로 2010.12.11 01:46 신고

      비교된다는 자체가 수치스러운 것이라고도 생각해볼....여지가..

손오공은 천궁에도 마음대로 침입해서 난장판을 만들었는데 길 가에서 마주친 요괴따위와 힘겹게 싸우는지 알아? 이제 내가 그 비밀을 알려줄게.

천궁에 있는 사람들은 모두 옥황상제가 고용한 공무원들이야. 그러니까 모두가 적당히 싸울뿐, 절대 자신의 목숨을 걸고 싸우지는 않아. 그에 반하여 길가에서 마주친 요괴는 모두 고생을 해서 자신의 기반을 만든 사람들이야. 당연히 자신의 것을 지키기 위해서 최선을 다할 수 밖에 없지.

为什么孙悟空能大闹天宫,却打不过路上的妖怪?大闹天宫时碰到的都是给玉皇大帝打工的,所以大家都是意思意思不是真的卖命,在路上碰到的妖怪都是自己出来创业的所以比较拼!(via:@zhanghui8964)

  1. paro 2010.10.29 17:13

    ㅎㅎ 맞는 얘기군요.. ㅎㅎ

  2. 알티 2010.10.29 17:25

    납득이 되고 있어요 !!!

  3. Favicon of http://zambony.egloos.com/ BlogIcon 잠본이 2010.10.30 00:35

    그럴싸한데요?

  4. ㅎㅎㅎㅎ 2010.10.30 10:02

    기발하네요 ㅋㅋㅋ

  5. Favicon of http://twitter.com/flacamo192 BlogIcon flacamo192 2010.10.30 10:15

    반박을 할 수가 없다!! (털썩)

중국은 작년부터 (010)12388 라는 전국고발전화망을 설치하였다. 중국정부의 공무원들과 중국공산당원들에 대한 고발을 실행하였다. 그리고 10월 29일 www.12388.gov.cn 을 통해서 인터넷을 통한 고발센타를 마련하였다.



10월 29일 해당 싸이트는 많은 사람들의 접속으로 잠시 불안정한 모습을 보였을 정도로 많은 관심을 받았다. 그만큼이나 사람들이 이 고발센타에 많은 기대와 희망을 가지고 있다고 볼 수 있다. 그러나 단순한 보여주기가 아니라는 말도 많이 있다.

우선 고발을 하기 위해서는 익명이 아닌 실명제를 시행하고 있다. 이는 고발자의 신분이 노출될 수 있는 치명적인 약점을 가지고 있다. 기율감찰위원회의 입장에서는 정확한 고발자를 파악하여서 쉽게 사건을 해결하고 싶은 마음이겠지만, 중국인들의 정부에 대한 신임을 생각하였을 때, 오히려 고발자가 역으로 피해를 받을 수 있기에 실효성이 의심되는 것이다.

그 다음으로 이런 일련의 행동이 전시용 행정이 아니냐는 말이 강하게 떠돌고 있다. 실제로 작년 6월 26일부터 시작된 전화고발센타를 통해서 현급이상의 간부들의 비리가 적발이 되거나 해결이 되었다는 말은 아직까지 듣지 못하고 있다. 전시용 행정이라는 말이 당연히 나올 수 밖에 없다.


이러한 문제가 있음에도 불구하고 시스템 자체는 한국에서도 벤치마킹을 할 만하다고 생각한다. 최소한 본인이 알아본 것에 따르면 한국에는 공무원들의 비리를 고발할 수 있는 곳이 없다. 물론 청와대에 민원을 넣는 것도 방법이지만, 공무원의 비리를 처리하는 독립된 센타가 마련되는 것이 더 좋지 않을까?

물론 시스템보다 더욱 중요한 것은 실제로 한국사회에 만연해 있는 공무원 비리의 척결일 것이다. 그러나 최근 공무원 사회 내부에서도 비리에 대한 자성노력이 있는 마당에 비리고발을 쉽게 할 수 있는 시스템을 만드는 것도 중요하다고 본다.
  1. 곰소문 2009.10.30 13:27

    그러네요. 막상 생각해보면 경찰이나 감사원 빼고는 없네요.
    거기는 일반인들이 접근하기가 참 꺼려지는 곳일텐데요.

    • Favicon of https://www.ddokbaro.com BlogIcon 바로바로 2009.10.30 15:51 신고

      아래에서 예로 들었지만 국민권익위원회쪽도 있지요.
      하지만 어느쪽도 국민들이 접근하기 불편한 것이 사실입니다.

  2. Favicon of http://seitahyi.info BlogIcon 이시태 2009.10.30 13:46

    경찰이나 감사원을 제외하고 국민권익위원회에서 주관하는 국가 청렴 위원회가 있습니다. 익명으로 제보 된 내용에 대해서 신상을 공개한다거나 신상을 파악하려는 것에 대해 형사처벌이 가능 해졌습니다. 처벌 규정이 아직은 미비하지만 기대를 걸만 하기도 합니다.

    그런데...

    경찰 & 감사원 & 국민권익위원회 셋 다 짜고치는 고스톱일 거 같네요.

    • Favicon of https://www.ddokbaro.com BlogIcon 바로바로 2009.10.30 15:55 신고

      제가 말씀드리고 싶었던 것은 중국의 홈페이지나 고발전화와 같은 일반인들이 접근하기 쉬운 시스템이었답니다.

      머..짜고치는...아무리 한국에서 짜고쳐도 중국만 하겠습니까..후..

  3. 北京通 2009.11.05 02:03

    과연 비리가 없어질까....

    • Favicon of https://www.ddokbaro.com BlogIcon 바로바로 2009.11.05 09:40 신고

      근대국가로 들어온 다음에도 비리는 결코 없어지지 않았습니다. 문제는 비리를 어떻게 효과적으로 잡아내고, 처벌하느냐의 문제였습니다. 그런 의미에서 정책자체는 문제가 없다고 봅니다.

      과연 비리가 없어질까라는 말로 아무것도 시도하지 않는 것보다는 말이죠^^:::


판위매이(潘玉梅)는 공무원으로서 부패행위를 저릴렀다. 약 10년동안 근무하는 동안 거액의 돈을 지속적으로 받았으며, 검거될 당시에만 해도 792만위엔(한국돈 약 16억원)과 50만미국달러를 가지고 있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그리고 그녀에게는 사형이 언도되었다.

중국의 사형의 문제에 대해서 말들이 많다. 인권문제까지 언급하는 경우도 있다. 일단 사형제도 폐지에 대한 이야기는 하지 않겠다. 하지만 부정부패에 대한 강력한 처벌이 필요한 것인지에 대한 의문을 가질 수 있다.

좀 극단적으로 말하면, 공무원들의 부패에는 당연히 사형이 아닌가? 우리는 흔히 펜은 칼보다 강하다고 한다. 본인도 인문학을 하는 입장에서 이에 대해서 절실히 동의한다. 그렇다면 펜이 칼보다 더 많은 책임을 가져야되는 것도 당연한 것 아닐까? 사람을 칼로 살인하는 것은 분명히 나쁜 일이다. 하지만 펜으로는 직접적인 죄책감도 없이 많은 "가족"들을 절망에 빠트리고 심지어 죽일 수도 있다.

공무원등을 비롯한 "펜"의 힘에 대해서 그 만큼의 "책임"을 요구했으면 한다.  여기서의 공무원은 국회의원이나 교수 기타 등등의 모든 "펜"의 힘이다. 타인을 위해서 일하므로서 얻은 권력에서는 그 만큼의 책임이 있다는 것을 중국에서 배웠으면 한다. 한국인들이 자주 무시하는 중국은 그래도 부정부패에 대해서만은 확실하게 책임을 지운다. 부끄럽지 않은가?

(물론 중국이 이렇게 공무원에 대해서 엄격한 법을 적용하는 것은 그만큼 부정부패가 만연했다는 반증이기도 하다. 하지만, 어디까지나 본인의 생각이지만...한국도 중국에 비해서 부정부패정도가 낮아보이지 않는 것은 왜일까?)



  1. Azulejo 2009.03.05 23:57

    보통 공무원 비리는 사형에 2년 유예아닌가요? 2년후 추가범죄가 없을경우

    무기징역으로 감형되더라구요.

    • Favicon of https://www.ddokbaro.com BlogIcon 바로바로 2009.03.06 00:23 신고

      중국의 경우를 말씀하시는거죠? 제 기억에 일정 이상의 액수에는 사형을 언도하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2년 유예에 추가범죄에 따라서 결정된다는 것은 제 지식이 짦아서 들어보지 못했군요.

  2. Favicon of http://sun-mi.com BlogIcon 泠泠 2009.03.06 01:45

    마지막에 쓰신 부분은 정말 퍼센트로만 놓고 따져본다면 비등비등할 것 같단 생각이 드네요. 흐;;

    • Favicon of https://www.ddokbaro.com BlogIcon 바로바로 2009.03.06 10:28 신고

      한심한 일이죠 -_-
      이럴때에는 미국의 장관채용과정을 절실히 배워야될듯 합니다. 고등학교까지 내려가는 확실한 도덕성검증...ㅠㅠ 흑..ㅠㅠ

  3. Favicon of http://hitme.kr BlogIcon 최면 2009.03.06 10:22

    아아;; 우리나라도 죽어야할 사람들 참 많네요.. 아니.. 오히려 중국이 더 깨끗할지도 -0-;;

    펜은 칼보다 강하다.. 이거 너무 야한 말이네요..
    The penis stronger than sword. 맞나요? 영어는 하도 오랜만이라 ㅋ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