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의 인터넷은 현재 한 유명인의 마이크로블로그 글로 인하여 난장판이 되었다. 그리고 수 많은 사람들이 장국영은 아직 죽지 않았으며, 어딘가에 몸을 숨기고 있다고 소리 높여 외치고 있다. 대체 어떤 글이 마이크로 블로그에 올라왔기에 장국영의 부활이 중국인터넷에서 최대 이슈가 되고 있는 것일까?



80년생 유명작가이자 사장인 꾸워찡밍(郭敬明)은 11월 3일 자신의 시나 마이이크로 블로그에 "방금 가쉽 하나를 알았는데! 너무 강력해! 상하좌우 동서남북을 뒤 흔들어서 그쪽 업계를 78번이나 무너트릴만한 내용이야! 업계가 완전히 망할거야! 너!무!강!해! 섹스사진공개따위는 아무것도 아냐![각주:1]"라고 하였다. 그렇게 그는 자신의 경악스러운 심정을 표현하였지만, 정작 어떤 가쉽인지에 대해서는 밝히지 않았다. 그리고 "나에게 묻지마. 나는 말하지 않을 거야. 나는 단지 그냥 나의 경악을 토내했을 뿐이야.[각주:2]"라고 하였다.

그리고 그 다음날이 2일에 꾸워찡밍은 올렸던 내용을 삭제하고서는 더욱 미스터리한 글을 남긴다. "만약 어느 날 내가 사라진다면, 아마도 마이크로 블로그에 올렸던 내용 때문일거야.(내 가슴 속 깊은 곳에서 강력하게 폭발하고 있어. 각 종 핵구름이 말이야.)[각주:3]"

그리고 중국네티즌들은 중국 연예업계가 완전히 무너질 가쉽이 무엇인지에 대해서 열정적인 토론에 돌입하였다. 그 과정에서 가장 인기를 얻은 가설이 바로 장국영이 아직도 살아있다는 루머이다. 그 뿐만이 아니라 어떤 곳에서는 이 모든 일들이 상하이의 한 회사에서 마이크로 블로그의 힘을 테스트하기 위한 조작된 사건이라는 이야기까지 떠돌아 다니고 있다. 그 외에도 온갖 가능성들이 거론되고 있는 상황이다. (정말 온.갖. 가.설.들이다. -_-)

마이크로 블로그나 블로그는 개인적인 속성을 분명히 가지고 있지만, 설령 개인적인 것이라고 할 지라도 자신의 말에 대한 책임을 져야 된다는 것이 이 사건을 통해서 더욱 분명하게 나타나고 있다. 누구나 말할 수 있는 권리는 있다. 그러나 동시에 자신의 말을 책임져야 되는 의무도 가지고 있다.

  1. “我刚刚知道了一个八卦!太劲爆了啊!足够上下里外、前后左右颠覆搞垮掉78次(那个)行业啊!整个行业全部垮棚啊!太!够!劲!了!YZM算什么!” [본문으로]
  2. “不要问我,我不会说的 我单纯地就是想发泄一下我的惊诧 ” [본문으로]
  3. 如果有天我消失了,很可能就是因为这个微博 (我的心脏深处此刻在剧烈地爆炸啊 各种蘑菇云 ) [본문으로]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twitter.com/flacamo192 BlogIcon flacamo192  수정/삭제  댓글쓰기

    세상 떠난 지 7년도 훌쩍 넘은 사람 갖고 뭐 하는 걸까요 저 사람들 -_-;;

    2010.11.03 22:54
  2. 철이  수정/삭제  댓글쓰기

    왠지 낚시같군요 .ㄷ

    2010.11.04 11:11

BLOG main image
바로바로의 중얼중얼
인문학과 IT의 융합을 추구하는 디지털 인문학을 공부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중국을 비롯한 다양한 취미생활을 통하여 박학을 추구하는 잡학입니다. 개인적인 문의는 제 메일(ddokbaro@g메일.com)로 해주시기 바랍니다.
by 바로바로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3620)
디지털인문학 (256)
30살의 병사생활 (5)
중얼중얼 (435)
한국이야기 (140)
중국이야기 (1351)
중국유학 (282)
중국만화 (487)
역사-歷史 (202)
번역 프로젝트 (70)
취미생활 (224)
로바로바 (8)
Language (40)
中文 (100)
일본이야기 (17)
TNM Media textcube get rss DNS Powered by DNSEver.com
바로바로'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