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후퇴에 대한 우수근씨의 분석([편집자에게] 구글, 중국 철수의 진짜 이유는?)은 어이가 없다. 과연 이 분이 IT 계열은 고사하고 중국에 대해서 아시는 분인지 궁금할 뿐이다. 그 이유를 하나하나 이야기해보도록 하겠다[각주:1]. 솔직히 상당한 수준의 비판이 쏟아질 것이다. 이 좁은 바닥에서 이렇게 하면 안된다는 것은 알지만, 해도해도 너무했다.

1) 중국통계를 인용해서 중국정부에 적대적인 구글을 평가한다?
중국통계라는 것은 대학교 재학 이상의 학력을 가지고 있다면 중국인들조차 믿지 않는다. 정부의 의도대로 짜놓은 각본이라는 것은 너무나 뻔한 상황이다. 그런 상황에서 반중국정부적 행동을 하는 구글에 대해서 중국쪽 통계를 인용하면 누가 믿겠는가?

이건 마치 티벳독립에 대해서 중국통계을 인용하여 대부분의 티벳인들이 달라이를 인정하지 않는다라고 주장하는 것과 별로 다를바가 없는 행동이다.


2) 중국내 구글의 영향력
본인 장담하는데 우수근씨는 중국인터넷데이타센타의 보고서는 한번도 본적이 없으리라 생각한다. 중요한 자료여서 전문한국어 번역해서 블로그에 올려놓은 2009년 중국검색시장 연구보고서(CNNIC)에 따르면 인터넷을 오래 사용할 수록 구글 사용률은 급상승한다. 특히 구글 사용자의 60%이상이 5년 이상 사용자라는 것은 구글검색의 힘과 영향력을 말해준다. 중국인터넷 역시 이슈메이커이자 크레이터는 한정되어 있고, 보통은 인터넷에서 오래동안 활동한 사람들이 대다수이다. 그런 그들이 인정하는 것이 구글이다.

그것을 제외하고서라도 중국에서 점유율 30%을 넘어섰다. 참고로 한국이나 일본에서는 5%도 넘기 힘든 상황이다. 그것에 비하여 중국시장에서는 충분히 성공하였다고 할 수 있다.  30%의 점유율을 어떻게 말하면 성공하지 못했다고 할 수 있을까? 현재 중국인터넷 시장은 대략 4억이 안된다. 4억의 30%면 1억2천명으로 한국전체 인구보다 많다. 대체 어떤 계산법을 사용하면 중국 시장에서 실패했다는 결과나 나오는지 오히려 궁금할 뿐이다.

한 국가에서 점유율 30%을 도달했었는데 경영실패 때문에 철수했다고?


3) 중국정부의 친인터넷과 인터넷검열
우수근씨의 말대로 중국 최고지도부는 다양한 인터넷 대담을 통해서 인터넷의 위상을 높였다. 그러나 그 반대에는 수 많은 정부의 비판적인 싸이트들이 차단되고 폐쇄되고 조사를 받고 있다. 본인의 블로그도 중국정부에 차단이 되어있고, 유튜브도 차단이 되어있다. 페이스북도 차단이 되어있고, 트위터도 차단이 되어있다. 이런 상황에서 중국에서 인터넷의 위상이 높아졌다고 말하면 심히 곤란하다.

중국정부만쉐을 외치는 인터넷의 위상만이 높아졌다. 그리고 그 뒤로는 수 많은 인터넷싸이트가 차단당했고, 중국인터넷은 점차 북한처럼 인트라넷으로 변해가고 있다. 사용인구만 많다고 인터넷 사업이 발달했다고 하는 것은 한국을 보면서 IT 강국이라고 말하는 것과 별로 다를 바가 없다. 한마디로 수박 겉핥기 일 뿐이다.


4) 지금까지 구글의 중국접근 방식이 틀렸던 것이다.
지금까지 구글은 리카이푸李开复의 말에 따라서 중국정부와 타협을 하여서 검열을 하는 방식으로 중국시장에 접근해왔다. 그래서 30%정도의 점유율을 기록하였지만, 그 뒤의 결과가 너무나 참혹하였다. 구글은 성인검색이니 저작권도둑이니와 같은 사실을 알고 보면 어이없는 온갖 내용으로 중국정부에게 계속적으로 검열을 강화하라는 압력을 받아왔다.  그래서 구글은 방법을 변화시키기로 한다. 우리는 우리의 양심을 지키기로 결심한 것이다. 그 배경에는 한 케이스가 어느 정도 영향을 미쳤으리라 생각된다.

위키는 세계최대의 인터넷 사전이었다. 그런데 중국정부는 민감한 내용에 대해서 검열을 하라고 강요하였다. 그러나 위키는 절대 검열을 할 수 없으며, 어디까지나 사용자에 의해서 만들어지는 인터넷 사전이라고 강조하였다. 그 결과 위키는 중국에서 차단당하고 말았다. 그러나 1년이 되지 못하여 결국 위키에 최신 검열기술까지 도입하며 몇몇 위험키워드를 제외하고서는 위키로의 접속을 열어놓을 수 밖에 없었다. 왜냐하면 위키의 정보는 그 만큼 강력한 무기였고, 중국정부로서는 그것을 놓칠 수 없었기 때문이다.

구글 역시 그런 자신감을 가질 만하다. 구글을 통한 전문검색은 현재까지 어떤 검색툴도 따라가지 못하는 최고의 자리에 올라가 있다. 중국정부로서는 이런 정보의 문을 차마 닫아버릴 수는 없는 것이다.  구글 검색이 닫힌다면 중국의 정보로의 접근은 제한되고 느려지고 불명확하게 되어 버리는 것이다.


5) 우수근씨의 숨겨진 의도는 매우 유감이다.
다각적인 앵글을 강조하는 우수근씨가 언급하는 구글 사건의 앵글은 중국정부의 의도에 의하여 중국미디어들이 복사기를 돌리듯 이야기했던 내용에 불과하다.  이에 대해서 본인은 어느 정도 의심을 할 수 밖에 없다.

우수근씨는 구글 사건를 제대로 이해조차 하지 못하고 적당히 중국미디어에서 떠드는 것을 "번역!"했거나, 냉정하고 중립적인 역할에서 사건을 분석하지 않고 중국정부의 편에 서 있거나 혹은 앞으로 한국에서도 중국과 같은 방식의 언론자유를 압살하기 위한 작업의 기반이 되려고 구글 사건을 왜곡 시키고 있다.  어느 경우이든 우수근씨의 행동과 발언과 그 숨겨진 이면에 유감을 표시할 수 밖에 없다.



  1. 본인 까먹고 있었는데, 룸메이트가 전에 건내주어서 읽었던 "한중일삼국지"인가 먼가 하는 본인이 심히 어이없어했던 책의 저자도 이 분이시란다...후...이 분....참.... [본문으로]
  1. Favicon of http://cosmopolitan815.tistory.com/ BlogIcon cosmopolitan815 2010.04.01 00:13

    언론 플레이 하는건가..;

  2. Favicon of https://namnami.tistory.com BlogIcon 뭐야요건 2010.04.01 05:57 신고

    중국인의 배포는 참..

    • Favicon of https://www.ddokbaro.com BlogIcon 바로바로 2010.04.01 13:09 신고

      죄송합니다만...잘 이해가 되지 않는군요.

    • 뭐야요건.. 2010.04.07 12:19

      별뜻없이..중국정부 베짱 한번 비꼬는거예요..

  3. ㅎㅎㅎㅎ 2010.04.01 10:15

    Q인증을 이렇게 하는군요. ㅎㅎㅎ

    • Favicon of https://www.ddokbaro.com BlogIcon 바로바로 2010.04.01 13:10 신고

      Q인증이라니??? 무슨 소리인지 모르겠습니다. 아Q?

    • ㅎㅎㅎㅎ 2010.04.02 13:34

      그렇죠.

  4. 익명 2010.04.01 16:21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www.ddokbaro.com BlogIcon 바로바로 2010.04.01 18:42 신고

      ...좀 재수없게 말하면 제 블로그가 최고입니다. 중국관련 기사 매일매일 모으고 이씁니다. 농담이고요. 돌 던지지 마셔요.

      이런저런 곳들이 있지만 교수님들의 오피니언 싸이트는 특별히 없습니다. 나름 중국통이라는 사람들이 올리긴 하지만 아직 학생인 제가 봐도 어이없는 것들이고 그래서 위의 글처럼 반박할 수준이니 말이지요.

      구체적으로 어떤 범위의 중국이야기가 알고 싶으신지 명확하게 이야기해주시기 바랍니다. 마냥 중국이라고 하면 너무 범위가 넓습니다.

  5. Guest 2010.04.02 16:06

    좃선따위에 글올리는 편협한 시각을 지닌 교수에 너무 흥분하지
    않아도 됩니다 맘만 먹으면 수백명을 정치적인 이유로 학살할 수 있는 중국 정부를 저런 사람은 심지어 민주적인 정권으로까지 내심 인정하고 있을 수도 있습니다. 믿기 힘들다구요? 우리 사회 핵심 인사들중에서 안중근 의사를 테러리스트로 지칭하는 개꼬라이 쓰레기가 얼마나 많은 줄 아시면 아마 기절하실 겁니다
    좃선에는 똑같은 글이 기고되어도 님의 글은 채택이 안되고 저런
    교수 글은 채택이 되는 이유가 있지요. 이유는 요즘같은 시기가
    어떤 시기인지 아는 사람은 다 알지요....

    • Favicon of https://www.ddokbaro.com BlogIcon 바로바로 2010.04.02 22:52 신고

      안중근은 한국의 국가적인 입장에서는 의사이지만, 일본의 입장에서는 충분히 테러리스트로 말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전 두 가지 용어 모두가 정치적인 요소가 묻어 있기에 그냥 "안중근"이라고 말하는 것이 맞다고 생각합니다.

      죄송하지만..전 국가주의와 민족주의를 좀 많이 싫어합니다.

  6. 익명 2010.04.03 18:05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www.ddokbaro.com BlogIcon 바로바로 2010.04.03 18:32 신고

      여기가 짱이라는 건 농담이고요^^::: 글쎄요...정확하게 어떤 것을 원하시는지 모르겠군요. 중국에 대한 교수들의 의견이라고 해도 교수마다 생각하는 것이 천차만별일뿐만이 아니라 경제, 문화, 사회, 정치, 외교등등 분야가 너무 다양합니다. 범위를 줄이셔야될듯 합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