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학개론이라는 과목의 유명한 싸이코선생님이 이상야리꾸리한 숙제를 내주었습니다. 주제도 자유. 쓰는 방법도 자유. 그렇다고 레포트도 아니고, 숙제 마감 기간까지 매 번 말이 변하는지라, 중국애들도 과연 이것을 어찌 해야되냐고 서로 물어보게 만들어 버리는 숙제입니다.

한루님이 낙랑에 대해서 자료를 찾으시길래, 저도 어차피 주제는 잡아야되니까 일단 도서관 가서 쓸어모아왔습니다. 그러나 오늘 수업은 저녁 9시까지 있었는지라 지금 피곤해서 쓰러지고 싶군요.

일단 마주잡이로 관련 자료 다 복사해서 뭉그러진 낙랑관련 논문들만 올리겠습니다. 낙랑만을 연구한 연구논문은 거의 없군요. 그냥 낙랑이라는 단어가 들어가는 논문을 일단 다 끌어모아버렸습니다. 일단 자고 일어나서 정리해야겠군요.(정말 쓰러질 것 같습니다. 아침 8시부터 저녁 9시까지 쉬지 않는 삽질...ㅠㅠ)






마음속으로 하고 있는 생각이 어차피 자유주제라고 했겠다!!
그냥 막가파로 낙랑공주와 호동왕자였던가? 그것을 주제로 만들어 버릴까 생각중입니다. 뭐... 중국에서는 이런 이야기자체가 없으니까 이런 설화를 소개하는 것만으로도 소기의 목적을 달성했다고 할 수도 있을거라는 환상에 빠져 있습니다. 일단 자자...ㅠㅠ

일어나서 다시 목록을 보니까...아무거나 마구잡이로 긁어오면 안되는구나라는 생각이 머리 속에서 소용돌이 친다.ㅠㅠ

그나마 건질만한 건 이정도인가.ㅠㅠ
  1. Favicon of http://parhae.info BlogIcon 은신초 2004.10.13 01:01

    낙랑공주와 호동왕자 설화도 없는 것들이 왜 지들 역사라고 주장한댑니까. 중국 실망 (글 내용와 전혀 연관성 없는 코멘트)

  2. Favicon of http://www.ddokbaro.com BlogIcon 바로 2004.10.13 07:39

    낙랑군의 위치가 문제가 되기는 하지만 일단 중국쪽 사료에 낙랑군이 설치되었다는 것이 있기 때문이죠. 하지만 낙랑공주와 호동왕자와 같은 설화가 있다는것은, 낙랑이라는 지방의 문화가 점차 한반도의 문화와 융합되었다는 것을 나타내는 것일.수.도. 있는 문제라고 생각합니다. 뭐...일단 레포트부터 해야겠군요. 일단 논문자료 정리부터 해야겠습니다.ㅠㅠ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