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는줄 알았다. 매일 매일이 레포트의 압박이었다. 제출해야되는 레포트만 6개인 현실. 그리고 졸업논문때문에 손도 못 대고 미루어둘 수밖에 없는 현실. 무엇보다 4학년 마지막 학기라고 나태해져있는 정신 상태! 이 모든것이 합체해서 무서운 결과를 가지고 왔다.


레포트를 한개당 평균시간 2시간. -_-
4학년이니 레포트 쓰는 것에는 익숙해져있다. 까짓 3000자는 몇개 자료 인용하고 내 생각 적으면 끝난다. 라고 당당하게 이야기 하고 싶지만, 사실 그건 아니지 않은가!! 나름 이것저것 자료도 보고 공부하는 의미로 선생님이 레포트를 내준 것일 터인데 말이다. 근현대 중일교류사의 숙제가 독서보고였는데, 근 10년전에 읽었던 국화와 칼이 목록에 있길래 그것을 보고 대충 쓱쓱쓱 -_ 합이 2시간 반 완성!! 내용은? 엉망진창...

그외에도 많이 있다. 다행이 어제 졸업논문의 초고를 드디어 넘겼다. 본문이 만팔천여자, 주석까지 합치면 이만이천여자. 그 동안 수고 많았다.(아무도 나에게 이 말을 안해줘서 혼자 스스로에게 하고 있다. ㅠㅠ ) 이제 중간 폭풍의 마지막으로 남아있는 중국 정치 개론 레포트만 하면 된다. 내용을 보아하니 한시간도 가능할지도 모르겠다.-_

앗! 생각해보니!!! 까먹었다....젠..장... 학년논문이 있구나...
주제가 한국에서의 중국민족사 연구여서, 한국자료가 기본이다보니, 미련하게 한국어로 논문을 적어서 쌔빠지게 번역을 해야되는 그 학년논문이 남아있구나!! 음하하하...머 별거 있겠어? 정 급하면 여친님에게 무릎꿇고 빌면 같이 번역해 줄거고, 둘다 딴짓안하고 하면 하루면 끝날 터인데 말이다! (하지만 과연 딴짓을 안할까? -_-;; )


몰라몰라~~~ 일단 졸업논문의 초고가 끝난 것에만 기뻐하고 싶다.
그 초고에 대해서 아직 지도교수님의 반응이 없다는 것이 살짝 불안하다(어제 저녁 9시에 내 놓고서는 벌써부터 긴장 태세 100%다! ) 무소식이 희소식 아니겠는가?! 음하하하....이러다가 지도교수한테 아예 연락 안오는거 아냐? 후...하..ㅠㅠ 아니다! 그건 대작이란 말야!


하지만 지금 지도교수님도 무지막지 웃긴 인간?!이다. 음..로신 포기하고 왕샤오푸한테 갈까?! 그런데 왕샤오푸는 조금 있으면 나이가 다 되서 끝날 거라고 로신한테 가라고들 추천하던데 말이다. 하지만 왕샤오푸가 더 웃기긴 하단말이다 --;; (널 받아준다고도 안했는데 혼자 먼 생각인지?!)



  1. Favicon of http://chanme87.tistory.com BlogIcon 요요 2007.05.15 15:12

    수고했어요~~~~~~~~
    라고 어제 이야기 해줫잖아!이것이!!!급할땐 나 찾으면 된다는 생각은 좀 버려도 좋을듯해!!
    =_=아 졸리다 배도 고프네..

    • Favicon of http://ddokbaro.com BlogIcon 바로(Baro) 2007.05.15 21:52

      -0- 시러시러.............
      너도 급할때 나 찾잖아-_-;; 나도 할꺼야!!
      (아..점점 수준이 떨어진다...애들 싸움 같아;;)

    • Favicon of http://chanme87.tistory.com BlogIcon 요요 2007.05.16 01:50

      원래 유치하잖아 우리,ㅋ그런데....흐음...........................아냐;;;잘자;;;^^

  2. Favicon of http://impark.cn/tt BlogIcon IMPark 2007.05.15 18:29

    글 잼있게 읽었습니다..
    수고 하십니다..

    졸업 학년에 젤 바쁜데여 ~~

    전 몇년 후에 다시 학교로 돌아가고 싶습니다.ㅋㅋ

    • Favicon of http://ddokbaro.com BlogIcon 바로(Baro) 2007.05.15 21:53

      전 또다시 3년동안 학교에 있어야된답니다....
      제 인생의 몇 프로를 같은 학교를 다니면서 보내게 될런지 저 자신이 더 궁금해 집니다. 크흑..ㅠㅠ

  3. 익명 2007.05.16 08:49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ddokbaro.com BlogIcon 바로(Baro) 2007.05.16 09:10

      에?? 이글은 제가 심심해서 적은 잡담인데요?::아마 북경대학교 입학 시험 문제를 말하시는 것 같은데, 수학 파일 잃어버렸답니다. -_-;;(물론 문건으로 정리를 해두었지만, 컴퓨터로 옮겼던 파일이 없어져서;; 다시 할 의욕도 안 생기고 말이죠.)

      http://cafe.daum.net/pekinguniversity 은 준비생들을 위한 카페입니다. 사실 왠만한 내용은 저곳에 있으니, 일단 저 곳에서 기본적인 사실을 확인하고 저한테 메일을 보내주시면 좋겠습니다. 제 메일주소는 여기 블로그에 있으니 그쪽으로 질문 사항 메일로 정리해서 보내주시면 되도록 빠르게 대답해 드리겠습니다.

      거의 같은 질문에 같은 답이니;; 대답할때 조금 짜증난답니다. 그래서 다 위의 카페나 제 블로그에 다 정리해두었는데 그래도 정리한거 안 읽고 계속 똑같은것 물어보는 분이 많더군요..후..

      그리고 제가 먼저 메일을 보내드리지도 못합니다. 한메일이시군요. 제가 쓰는건 gmail인데....보내면 거의 무조건 스팸으로 가더군요. 먼저 보내셔서 답장으로 보내야 스팸으로 안갑니다. 후..

  4. June 2007.05.16 10:47

    자 이제 대작을 보여줘 -_-;;
    형의 블로그를 사랑하는 많은 네티즌을 위해 번역하는 것을 잊지 말고~ ㅋㅋㅋ

    그리고 마지막으로....
    이 동생의 순탄한 졸업을 위해 쓰기 괜찮은 주제 하나 추천해주3.
    아무래도 주제를 바꿔야 하지 않을까 싶기도 함.. ㅠ.ㅠ

    • Favicon of http://ddokbaro.com BlogIcon 바로(Baro) 2007.05.16 14:32

      이제 초고 낸지 2일지났다. 기둘려-_-;;
      선생님 반응이 없는게 너무너무 불안해.ㅠㅠ

      너 주제? 아..근데 말야. 역사지리쪽에 한국인들 좀 있던걸? 2명인가 3명 말야. 너 그쪽 생각해보3. -_- 민족사 쪽에는 한국인은 웃기고 외국인조차 역사적으로 단 한명도 없다고 하지...음하하...젠장..ㅠㅠ

+ Recent posts